광주광역시의회 5·18특별위원회 구성 본격활동 시작
광주광역시의회 5·18특별위원회 구성 본격활동 시작
  • 이상현 기자
  • 승인 2023.07.20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 5.18특위 첫 회의...정다은 위원장. 명진부위원장 선임
강수훈, 심창욱, 안평환, 이귀순, 이명노, 채은지, 최지현 위원 참여

광주광역시의회는 19일 5·18특별위원회 첫 회의를 개최하고 위원장에 정다은 의원과 부위원장에 명진 의원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5·18특별위원회는 정다은 위원장, 명 진 부위원장과 강수훈 위원, 심창욱 위원, 안평환 위원, 이귀순 위원, 이명노 위원, 채은지 위원, 최지현 위원 등 9명으로 구성됐다. 

정다은 광주광역시의회 5.18특별위원장.
정다은 광주광역시의회 5.18특별위원장.

정다은 5·18특별위원장은 “5·18민주화운동 이후 43년이 흐르는 동안 정치·사회적 변화로 인해 우리지역과 5·18민주화운동을 둘러싸고 여러 가지 문제들이 해결되지 못한 채 쌓여만 갔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특위활동을 통해 시대와 지역을 뛰어넘는 미래 지향적인 관점에서 5·18이 나아가야 할 올바른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변호사이기도 한 정다은 위원장은 법률 전문성을 바탕으로 순발력과 균형성을 갖추고 지난 1년간 열정적인 의정활동을 펼쳐와 5·18특별위원회를 잘 이끌어 갈 적임자라고 평가됐다.

5·18특별위원회는 5·18기념사업을 비롯해 5·18관련 제도정비와 교육정책, 시설 및 기록물관리 실태점검, 헌법 전문 수록, 전국화·세계화 등 5·18관련 주요 현안문제 해결을 위해 활동할 예정이다.

5·18특별위원회는 9명으로 구성되었고 활동기간은 7월 19일부터 2024년 6월 30일까지 이며, 본회의 의결을 통해 활동기간이 연장될 수 있다.

정다은 채은지 강수훈 이명노 광주시의원 등은 1980년대 이후 출생한 초선의원들은 진나 5월 11일 국민과 함께하는 5.18을 주창하며 5.18 관련 기관 및 광주시 5.18행정의 전면 혁신을 촉구하는 '응답하라 5.18' 본회의 릴레이 5분발언을 발표해 호평을 받았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