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경제청, “광양만권 ESS 최적지”기업 홍보
광양경제청, “광양만권 ESS 최적지”기업 홍보
  • 염동성 기자
  • 승인 2022.07.01 0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세계 에너지저장시스템 엑스포 참가
국내외 ESS 관련 기업 대상,
 ESS 해외수출 최적지로 광양만권 홍보

“광양만권은 포스코 제철, 여수화학단지, 배터리소재 등 이차전지 제조기반이 잘 되어있다.”

“ 때문에, 국내외 ESS(에너지저장장치, Energy Storage System)사업이야말로, 광양항을 통해 해외시장에 수출할 수 있는 비즈니스의 최적지다.”

ⓒ
송상락 광양경제청장이 참여기업 제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있다.
ⓒ광양경제청 자료제공

2022년 세계 에너지저장시스템 엑스포에서 송상락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장(이하, 광양경제청)이 기업 간담회에서 한 말이다.

광양경제청은 지난달 29일부터 7월 1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KINTEX)에서 개최되는 2022 세계 에너지저장시스템 엑스포에 참가해 국내외 ESS(에너지저장장치, Energy Storage System) 관련 기업 대상 투자유치활동을 펼쳤다.

세계 에너지저장시스템 엑스포는 ESS 산업의 최신 이슈와 기술동향을 공유하는 네트워크의 장으로 올해 14번째를 맞아 ESS, ESS 관련기술, ESS 부품·장비, 에너지 최적 소비용 컨트롤 엔지니어링 부문 등에서 세계 15개국 200여 개 기업 및 기관이 참여했다.

광양경제청은 이번 전시회에 전라남도와 공동으로 홍보부스를 설치‧운영하였고, 광양만권 내 ESS 수출제조기지 강점, 중국 축전지협회 및 한국 ESS산업진흥회와 업무협약 체결, 세풍산단 2차전지 신산업 전진기지 조성 계획 등을 적극 홍보했다.

전시 기간 중 지난달 30일에는 한국ESS산업진흥회 임원진 및 회원사를 대상으로 초청 간담회를 추진하며, 참여기업들의 적극적인 투자 검토를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