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상의, 국가기술자격 상설시험장 듀얼모니터 도입
광주상의, 국가기술자격 상설시험장 듀얼모니터 도입
  • 이상현 기자
  • 승인 2021.09.14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험지 확대·축소 기능 추가 등 수험생의 편리성 증대

광주상공회의소(회장 정창선)는 워드프로세서, 컴퓨터활용능력 등의 국가기술자격시험과 무역영어, 한자 등의 국가공인자격시험을 포함하여 총 12개 분야의 전문적인 자격평가시험을 운영중에 있다.

취업난 및 코로나19 라는 악재 속에서도 자격시험 응시인원은 매년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며, 자격증을 취득할 경우 취업과 승진 시 가점 혜택 등을 받을 수 있어 수험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에 따라 광주상의는 수험생들에게 최적화된 시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오는 9월 15일부터 상설시험장에 듀얼모니터를 설치하여 첫 시험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으로 국가기술자격 상시시험은 코팅된 종이 시험지를 배포하는 아날로그 방식이 아닌 두 대의 모니터에 시험지와 답안지가 각각 출력되는 디지털 방식으로 변경되며, 시험지의 확대 및 축소, 페이지 간 자유로운 이동이 가능하여 시험문제의 가독성을 높이고 수험생들의 집중력을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상공회의소 채화석 전무이사는“IT 관련 자격증을 주관하는 상공회의소도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듀얼모니터 시스템을 구축하여 시험운영 프로세스를 업그레이드 시켰으며, 디지털화 전환기를 맞은 현시점에 발맞춰 우리지역 수험생들이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최적화된 시험환경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