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창 작예술촌 1호 곽재구 창작의집 정와(靜窩) 입주식 개최
순천창 작예술촌 1호 곽재구 창작의집 정와(靜窩) 입주식 개최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21.08.19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평역에서' 곽재구 작가 입주, 문학작품 전시·문학교육의 장으로

전남 순천시(시장 허석)는 지난 18일 창작예술촌 1호(순천시 옥천길 19)에서 곽재구 창작의 집 ‘정와(靜窩)’ 입주식을 가졌다.

순천시는 창작 레지던시 공간인 창작예술촌 1호를 문학갤러리로 운영하고자 <사평역에서>의 곽재구 작가를 선정하고, 창작의 집을 고요한 움집이라는 뜻의 ‘정와(靜窩)’로 이름 짓고 입주하게 됐다.

ⓒ전남 순천시청 제공
ⓒ전남 순천시청 제공

창작예술촌 1호는 2017년에 개관하여 지역문화예술단체 및 개인전 전시와 팝업스토어 형식의 열린공간, 문화도시 예비사업 플랫폼으로 운영해왔다.

올해부터 당초 취지를 살려 전시, 창작 레지던시 공간으로 운영하기 위해 순천문화예술진흥위원회를 개최하여 입주작가로 곽재구 작가를 선정하여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앞으로 곽재구 창작의 집은 문학작품 전시와 교육 등 시민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며, 10월 제38회 순천팔마문화제에 맞춰 1층 전시실(POEM ART GALLERY ‘사평역에서’)에서 시판화전을 진행할 예정이다.

허석 순천시장은 “순천이 김승옥, 정채봉에 이어 곽재구 작가를 품어 문학적으로 한층 더 성장할 기회를 얻었다.”며, “순천시의 문학발전에 힘 써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곽재구 작가는 1981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시<사평역에서>로 등단하여 <와온바다>, <꽃으로 엮은 방패>, 산문집 <곽재구의 포구기행> 등 다양한 저서를 출간하였고 2001년부터 2021년 2월까지 순천대학교 문예창작과 교수를 역임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