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위기청년에 ‘행복푸드’ 배달합니다
코로나19 위기청년에 ‘행복푸드’ 배달합니다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1.01.14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2명 선정…식재료 세트·조리 반찬 등 지원

광주 동구(구청장 임택)는 코로나19 등 일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을 지원하는 ‘청년 1인 가구 행복푸드’ 사업을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 동구는 ‘청년이 행복한 동구’를 위해 (사)자비신행회, 증심사, (사)동구자원봉사센터 등 민간기관과 공동으로 광주에서 유일하게 ‘청년 1인 가구 행복푸드 지원’ 사업을 시작했다.

특히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이후 실업·휴업·휴직, 학업과 아르바이트 병행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세대에 최소한의 식사권을 보장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에는 30명을 지원한데 이어 올해는 32명을 선정·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이달 13일을 시작으로 6회에 걸쳐 조리 가능한 식재료 세트를 자원봉사자들이 직접 배달할 예정이다. 코로나19가 안정기에 접어들면 영양가득 조리된 반찬도 함께 지원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