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코로나19’ 극복 온정 손길
전남도, ‘코로나19’ 극복 온정 손길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0.03.05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광건설 성금 1억 쾌척…도내 취약자 대상 지원

전남도는 5일 ‘코로나19’ 감염증 극복을 위해 써 달라며 보광건설(대표 박상균)로부터 1억 원의 성금을 기탁받았다.

이날 기탁식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를 비롯한 박상균 보광건설 대표,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등이 참석했다.

전남도는 기탁받은 성금을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도내 재난취약자 등에게 사용할 예정이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재난취약자를 위한 이번 성금 기탁이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염려가 많은 도민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