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사회단체, 추석 앞두고 옛 5.18묘역 벌초
시민사회단체, 추석 앞두고 옛 5.18묘역 벌초
  • 광주in
  • 승인 2019.09.02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추모연대, 농민회원 등 시민사회 공동으로 정비
ⓒ황성효 제공
ⓒ황성효 제공
ⓒ황성효 제공
ⓒ황성효 제공
ⓒ정영일 제공
ⓒ정영일 제공
ⓒ정영일 제공
ⓒ정영일 제공

추석을 앞두고 광주전남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옛 5.18묘역(현 민족민주열사묘역)을 단장했다.  

1일 광주시농민회와 전남 일선 시군농민회 그리고 추모연대, 진보연대, 민주노총 회원 등 100여명은 광주광역시 북구 운정동 망월묘역에서 벌초를 했다.

이날 정비행사는 합동 차례에 이어 중학생부터 일반인까지 참여하여 민족민주열사 묘비 등을 청소하고 정비했다. 옛 5.18묘역 벌초행사는 올해까지 15년째 광주전남추모연대 주최로 펼쳐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