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전북, 대만 관광객 유치 가속화
광주‧전남‧전북, 대만 관광객 유치 가속화
  • 이상현 기자
  • 승인 2019.03.19 2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전남‧전북 3개 시·도, 대만 관광객 유치 위한 공동홍보마케팅
24일, 무등경기장에서 한국·대만 연예인 야구행사 개최
25~27일, 대만 연예인·방송사 관계자 전라도 주요 관광지 촬영

광주‧전남‧전북 3개 시·도(전라도)가 대만 관광객 유치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전라도 3개 시·도는 대만의 연예인 야구단과 방송 관계자들이 오는 24일 광주무등경기장에서 한국‧대만 연예인 야구대회를 시작으로 27일까지 전라도 주요 관광지를 방문한다고 19일 밝혔다.

한국‧대만 연예인 야구대회는 지난해 12월9일 대만에서 열린 한국과 대만의 야구경기에 이은 답방 행사로, 배우 정보석이 이끄는 한국의 ‘조마조마야구단’과 대만 가수 손협지(유명 보이그룹 5566멤버) 단장의 ‘SUNSTAR’ 야구단이 경기를 한다.

지난해 12월9일 대만에서 열린 한국과 대만 연예인 야구단 경기에서 선수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시청 제공
지난해 12월9일 대만에서 열린 한국과 대만 연예인 야구단 경기에서 선수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시청 제공

손협지 단장은 팔로우가 45만명 정도이며, 부단장 아상(MC, 연기자)은 개인 인터넷 방송자로 팔로우가 58만명에 이르는 개인소셜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어 이번 전라도 방문도 대만 현지 홍보 효과가 기대되고 있다.

이번 한국‧대만 연예인 야구대회는 방한 관광객 100만명 시대를 연 대만을 대상으로 한류와 야구를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관광객 유치를 위해 전라도 3개 시‧도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해외관광마케팅으로, 한국관광공사 광주전남지사와 제주항공이 후원한다.

23일 전남 무안 공항으로 입국한 대만 연예인야구단 SUNSTAR(25명)와 대만방송 EBC, NOWnews, 트래블미디어(8명) 관계자는 24일 광주무등경기장에서 한국의 조마조마야구단과 친선 경기 후 27일까지 전라도 주요관광지를 방문하게 된다.

야구경기에 이어 24일 오후부터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5‧18자유공원, 낙안읍성, 순천만, 남원춘향테마파크, 전주한옥마을 등 전라도 주요 관광지를 방문하고 다양한 체험을 할 예정이다.

이번 대만 방문단의 4박5일 전라도 일정은 4월중 대만 현지 방송에 보도될 예정이다. 대만 현지방송사 EBC는 4월초와 중순에 2회 방영하고, 미디어뉴스인 NOWnews와 트래블미디어는 4월중에 각각 보도할 예정이다.

전라도 3개 시‧도는 이번 행사를 통해 기존 대만관광객 주 상품이었던 계절여행상품(꽃, 단풍, 스키)을 확대해 전라도 체류시간을 연장할 수 있는 다양한 여행지를 홍보하고, 특히 올해 열리는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연계해 전북, 전남, 광주의 관광브랜드를 확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