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국가정원 ‘겨울 별빛축제’ 폐막
순천만국가정원 ‘겨울 별빛축제’ 폐막
  • 박인배 기자
  • 승인 2019.02.11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순천만국가정원의 별빛축제가 지난해 12월 21일부터 48일간 일정을 마치고 지난 6일 폐막했다.

이번 별빛축제기간에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습지를 찾은 관람객은 총 35만 6천여명으로 추운 날씨 속에서도 많은 관람객이 방문했다.

6일 폐막한 순천만국가정원 별빛축제. ⓒ전남 순천시청 제공

별빛 아래 순천만국가정원은 빛의 향연으로 가득 물들었다.

순천만국제습지센터 내 1~2층 공간에 마련된 ‘정원 속 동화나라’는 대형 키즈카페에 버금가는 놀이터를 조성해 아이들에게 최고의 겨울 놀이터가 됐다.

전국 겨울축제 중 유일무이한 리얼 야생 체험 ‘나이트사파리’는 관람객에게 생동감 넘치는 경험을 선사하여 아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을 뿐만 아니라 타 지자체 벤치마킹과 방송 프로그램 촬영장소로 각광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