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3 일 12:10

광주in

HOME 교육·인권 경제일반
전남농협 축산환경 개선에 나선다축산냄새 저감과 환경개선을 위한 실천 협약 체결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박태선)는 7일 나주에 위치한 농협사료 전남지사(지사장 이찬호) 회의실에서 관내 축산농가와 함께 축산냄새 제로화를 위하여「축산환경개선 실천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농협사료를 이용하는 농가 중에서 냄새저감 등 축산환경 개선에 남다른 관심이 있는 농가를 선정하여 약 2개월간 냄새저감 효과가 탁월한 제품을 무상으로 공급하여 축산환경 개선과 냄새저감 실천을 돕기 위해 마련되었다.

앞으로 농협전남지역본부와 농협사료 전남지사는 축산농가의 적극적인 환경개선 실천과 함께 실질적인 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주요 냄새 발생 원인 장소에 냄새 발생 물질을 측정하는 등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성과를 분석하여 우수 실천 사례를 적극 발굴·홍보할 예정이다.

박태선 농협전남본부장은“최근 축산업이 환경규제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번 사업이 실질적인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램이다”라고 하면서,“앞으로도 농협 차원에서 축산 냄새저감을 위하여 총력을 다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인배 기자  namubug@hanmail.net

<저작권자 © 광주i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인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