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0 월 21:23

광주in

HOME 교육·인권 대학
조선대- 베트남 탄도대와 교류 협약 체결

조선대학교(총장 강동완)는 지난 7월 31일 (베트남 현지시각) 베트남 탄도대학교와 상호간 교류협력을 통해 우수한 학문과 인력을 활용하고, 지속적인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체결에 따라 양 대학은 △교육활동의 협력과 교류를 촉진하며 교직원의 상호 방문을 위해 협의하고 편의 제공 △양국 간의 상호 이해 증진과 학생간의 우호 교류를 위한 다양한 편의 제공 △학생교류 프로그램(한국어학 과정 및 기타과정) △정규과정 이후 취업연계 지원 프로그램 제공 △교과과정 개발을 위한 상호 정보 및 학문과정 교류 △간호 및 관련 교육 프로그램 교과과정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양 기관 모두의 교육체계 발전에 기여 할 수 있는 교육 전문가 양성을 위한 노력 △상호 이익을 증진시키고 향후 파트너십을 강화시키기 위한 정보 및 상호교류 △협의 기관들의 상호 이익, 학생 및 일반 대중 교육 프로그램 개발 취지에 준거하는 이 협약에 따라 실행 가능하며 관련성 있는 다양한 교육활동 △상호 협의된 교환 및 연구교류 프로그램과 어학연수, 오리엔테이션 등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는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베트남 탄도대학교 대강당에서 개최한 이번 협약식은 조선대 임병춘 국제협력팀장과 탄도대학교 응오 쉰 하(NGO XUAN HA) 총장을 비롯한 대학관계자 및 학생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MOU 체결 의의와 참석자 소개 △조선대학교와 탄도대학교 소개 영상 상영 △양측 인사말 △MOU 서명식 △선물 증정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 자리에서 탄도대학교 응오 쉰 하(NGO XUAN HA) 총장은 “조선대학교의 첨단 과학과 기술의 토대 위에 양 대학의 상호발전과 우수인력 양성을 목표로 MOU를 체결하기로 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탄도대 학생이 조선대에서 한국의 과학기술과 한국어를 배우고, 조선대 학생들도 베트남어를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또한 탄도대 교직원들도 한국의 기술교육을 접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교류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조선대 임병춘 팀장은 “양교 간의 이번 협약식과 관련하여 베트남 현지 방송과 언론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보도되는 등 많은 관심을 받았다”고 전하며 “향후 베트남과의 교류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베트남 탄도대학교는 조선대학교와 교류 협력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으며, 지난 5월 25일 장미축제 개막식에 응오 쉰 하(NGO XUAN HA) 총장이 직접 참석하기도 했다.

광주in  simin6678@hanmail.net

<저작권자 © 광주i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in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