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심청어린이대축제에 접속하라'
'곡성심청어린이대축제에 접속하라'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1.10.18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지자체 최초 가을에 열리는 어린이축제
특별한 우리 아이에게 특별한 추억 선사할 단 3일

곡성섬진강기차마을 일대가 거대한 키즈카페처럼 변신한다.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섬진강기차마을에서 ‘아이에게 선물하는 특별한 하루’를 주제로 비대면 곡성심청어린이대축제가 개최된다. 지난 20여년 간 심청이라는 인물 중심으로 진행했던 곡성심청축제를 이번에 어린이 축제로 전환하는 것이다. 이로써 전국적으로 5월에는 어린이날 행사가 봇물 터지듯 열리지만 가을에 어린이축제를 하는 지자체는 곡성군이 유일하게 됐다.

축제 기간 중 곡성섬진강기차마을에는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하는 프로그램들이 가득하다. 다만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현장 참여는 사전 신청 등에 따라 한정된 인원만 가능하고, 대부분 유튜브 채널 ‘곡성어린이대축제’를 통해 비대면으로 참여할 수 있다.

먼저 축제 전 관심 유도와 분위기 조성을 위해 24일 1시부터 기차마을 중앙광장에서 매직 버블쇼와 오은영 박사의 토크 콘서트가 열린다. 매직 버블쇼에서는 다양한 형태의 비눗방울을 통해 아이들을 상상의 세계로 초대한다. 이어 오은영 박사 토크쇼에서는 사전에 선정된 3개 가정에 대해 육아 컨설팅을 제공한다.

29일부터 시작되는 본 행사들은 기차마을을 크게 4가지 구간으로 나누어 진행된다. 먼저 잔디광장은 할로윈 테마 공원으로 조성된다. 할로윈 분장을 하고 짚단과 호박 등으로 꾸민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을 수 있다. 할로윈 기념선물도 마련돼 있다.

중앙광장에서는 대부분의 공연 프로그램들이 진행된다. 29일 오후 2시부터 개막 퍼포먼스로 <캐리와 친구들>의 공연이 펼쳐진다. 이어 가수 박정현, 슈퍼밴드 루시, 팬텀싱어 안단테, 바리톤 김기훈이 출연하는 <힐링콘서트>가 5시부터 진행된다. 

30일에는 오전 11시 곡성군립 오케스트라의 공연을 시작으로 <내 친구 뽀로로>, <매직 버블쇼>, <뮤지컬 곡성동화> 등이 공연된다. 축제 마지막날인 31일에는 <출동! 슈퍼윙즈>가 2차례(12시, 14시) 공연된다. 싱어롱 형태의 공연으로 아이들이 노래를 따라부르며 신나게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13시부터는 어린이 뮤지컬 <누가 내 머리에 똥 쌌어?>, 16시부터는 저스트 절크의 축하무대를 시작으로 <영 스트릿대스 배틀>이 진행되며 축제의 열기를 고조시킨다. 그리고 18시부터 폐막 퍼포먼스로 <3D레이저쇼>, <LED 트론댄스>가 펼쳐질 예정이다.

꼬마광장에서는 체험거리로 가득 채워진다. 에어바운스, 짐볼, 트렘펄린, 레고 등 아이들이 신나게 뛰어놀기에 좋다. 또한 장난감 낚시, 애니매이션 캐리커쳐 등을 체험해볼 수도 있다.

요술광장에서는 매일매일 다양한 과학과 게임을 즐길 수 있다. UFO 모형에서 천문체험이 가능하고, 이동과학관에서 기초과학을 재밌게 배워볼 수 있다. 또한 <어린이 e스포츠 게임월드>를 통해 부스별로 마련된 공간에서 카트라이더, 리그 오브 레전드 등의 게임과 각종 닌텐도 게임 등을 즐길 수도 있다. 

이외에도 축제장과 축제장 인근 곳곳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드라마 오징어게임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딱지치기 등 전통놀이도 즐길 수 있고, 장미공원에서는 한복패션쇼도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