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조선학교 태풍 피해 복구 모금 운동
일본 조선학교 태풍 피해 복구 모금 운동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8.09.16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마가사키 우리학교, 운동장 벽돌 무너지고 창문 파괴

죠호쿠 초급학교, 천정에 구멍 뚫리고 지붕 일부 피해

태풍 21호 '제비'가 일본 전역을 휩쓸고 지나가면서 간사이 지역의 우리학교에도 큰 피해를 주었다고 JNC TV가 보도했다. 

효고의 <아마가사키 우리학교> 운동장 벽돌이 무너지고 철근으로 된 교문이 넘어지며 창문이 많이 파괴되었다. <나카오사카 우리학교>는 창문이 70여 장이나 깨졌다. 
 

ⓒ김명준 제공
ⓒ김명준 제공
ⓒ김명준 제공


<죠호쿠 초급학교>는 천정에 구멍이 뚫리고 교실은 비가 들이쳐 사용하기 힘들게 되었으며 지붕의 1/3이 날아가는 등 피해가 아주 심각하다. 

<히가시오사카 초급학교>도 지붕의 난간과 교문이 쓰러지고 운동장 나무가 넘어지는 등 피해가 있었다.

이에 따라 일본 조선학교 태풍 피해 복구 모금 운동이 진행되고 있다.

모금은 9월 24일까지 진행되며, 동참하는 방법은 국민은행 9-456789-1067 '조선학교와 함께하는 사람들 몽당연필'로 입금하면 된다. 기부금 영수증은 mongdangpen21@gmail.com 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