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과 의사가 본 트럼프 정신 상태
정신과 의사가 본 트럼프 정신 상태
  • <뉴스프로>
  • 승인 2017.12.23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타임스 오피니언, "트럼프 불안정한 상태 보여"

트럼프 미국과 세계를 극단적인 위험에 빠뜨릴 수 있어
수천 명의 정신 건강 전문가들 트럼프 심리적 불안에 대해 경고

<뉴욕타임스> 오피니언에 예일의과대학교 범죄 정신의학자 브랜디 리 교수가 기고한 '정신과 전문의가 본 트럼프 정신 상태'가 23일 <JNC> TV 외신 브리핑에서 소개되었다. 

리 교수는 '도널드 트럼프의 위험한 사례: 27명의 정신과 의사와 정신 건강 전문가의 대통령 진단'이라는 책의 편집인이며, 트럼프 대통령의 심리적 불안과 그것이 초래할 위험에 대해 경고하기 위해 나선 정신 건강 전문가들이 현재 수천 명이나 된다고 전했다. 
 

ⓒ<뉴욕타임스> 누리집 갈무리

정신 건강 전문가에 의하면, 트럼프 대통령이 현재 평상시보다 더 불안정한 상태를 보이고 있다고 한다. 대상 기능 장애의 패턴으로는 현실 감각 상실 증가, 불안정의 뚜렷한 징후, 예측할 수 없는 행동, 대처수단을 찾을 때 폭력에 이끌리는 현상 등이라고 설명하면서, 이러한 패턴들이 현재 트럼프 대통령 행동에서 찾을 수 있다고 한다. 이는 미국과 세계를 극단적인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 

보통 정신 건강 전문가들은 위험 수위에 있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일반적인 치료법인 격리, 무기 접근 가능성 차단 그리고 긴급 검사 등을 진행하는데, 트럼프는 대통령이라는 지위 때문에 이를 진행할 수가 없으며, 대통령의 권력과 대통령으로서 접근 가능한 무기들은 위험 가능성을 더 높일 것이라 한다. 

브랜드 리 교수와 뜻을 같이하는 정신 건강 전문가들은 미국 국회의원들과 자국민에게 트럼프 대통령의 긴급 검사를 촉구했다. 또한 이들은 이를 위해 의학적 기준을 모두 충족시키면서 치료를 병행할 수 있는 별도의 독립적인 전문가 위원회 구성을 준비 중이라고 한다. 

CNBC 12월 1일 자 기사에서 조금 더 자세한 내용을 전했는데, 브랜디 리 교수의 이러한 요구는 트럼프 대통령이 영국의 극우 단체의 폭력 영상을 리트윗한 후에 나왔다고 한다. 

리 교수는 트럼프 대통령의 행동에 기초해 보면, 그의 대선 캠페인의 러시아 접촉에 대한 검찰 수사, 북한의 무력 위협, 자신의 지지도 감소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인해 트럼프 대통령이 적대적으로 행동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CNBC가 리 교수의 발언에 대해 백악관에 문의했지만 답변이 없었다고 한다.

현재 ‘38도 캠페인’ 온라인 사이트에는 트위터에서 트럼프를 삭제해 달라는 온라인 청원(http://bit.ly/2DBTWXk)이 진행 중이다. 

전문가들이 트럼프의 정신 건강 문제를 심각하게 우려하는 상황까지 온 지금, 과연 트럼프가 한 나라의 지도자 역할을 수행할 자질이 있는지 검증이 필요해 보인다. 

뉴욕타임스 오피니언 바로 가기 -> http://nyti.ms/2Avgmeg
CNBC 기사 바로 가기 ->  http://cnb.cx/2BwNSOl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