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산강환경청, 상수원 상류지역 주민 지원사업 공모
영산강환경청, 상수원 상류지역 주민 지원사업 공모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22.04.06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암호·동복호 등 상수원 상류 8개 시·군 사업비 51억원 지원 예정,
탄소 중립형 및 복지증진 사업 등 주민체감형 사업 우선 지원

영산강유역환경청(청장 김승희)은 오는 7일부터 6월 30일까지 영산강·섬진강수계 상수원관리지역을 관할하는 순천시 등 8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2023년 특별지원사업에 대한 공모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지역은 순천시, 광양시, 보성군, 화순군, 담양군, 강진군, 영암군, 장흥군. 

주민지원 특별지원사업은 상수원관리지역 등의 수질개선 및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복지증진과 지역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대규모 우수사업을 지자체 공모를 통해 발굴·지원하는 사업이다.

영산강유역환경청은 금번 공모 접수된 사업에 대해 현장실사 및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사업선정 평가위원회 심의를 거쳐 9월 중에 지원사업을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그간 영산강유역환경청에서는 ‘09년부터 매년 주민의 소득증대, 복지증진 및 수질개선 효과가 큰 대규모 우수사업을 선정하여 8개 시·군, 186개 사업에 총 360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주요 사업은 화순군 공동 육묘장 조성, 순천시 태양광·버섯 재배시설 등 지역 공동 소득작물 시설 조성사업, 광양시 친환경 통합복지센터조성 사업 등 복지시설 설치사업 등이다.

2023년도 특별지원사업 공모액은 51억원으로, 2050 탄소중립에 기여 할 수 있는 탄소 중립형 사업과 복지향상, 소득증대 등 지역주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사업을 우선 선정할 예정이다.

김승희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이번 공모를 통해 영산강 상류지역 주민의 복지향상과 상수원 수질개선에 도움이 되는 우수사업이 선정·시행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위해 지역주민 및 관할 지자체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