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옥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재단 초대 사장 취임
김선옥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재단 초대 사장 취임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22.01.17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대 이사장에는 최영준 전 광주MBC 사장 임명

김선옥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재단 초대 사장은 17일 오후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국제회의실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에 돌입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신임 김 사장이 문화·행정·경영 경험을 두루 갖추고 지역현안에도 정통해 새로 출범하는 문화재단을 이끄는 데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또 초대 이사장에는 최영준 전 광주문화방송 사장이 임명됐다. 

17일 열린 김선옥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초대 사장 취임식.
17일 열린 김선옥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초대 사장 취임식.

이날 취임식에서 김 사장은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재단은 전당에서 창제작 된 콘텐츠를 활용하고 이를 통해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을 전 세계에 알리는 역할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사업을 통해 쌓은 수 많은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전당 및 재단을 알리는데 앞장서겠다”며 “전당의 콘텐츠를 기반으로 재단의 수익구조를 다각화하고 대중들에게 더욱 친근한 ACC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임 김 사장은 제4대 광주시의회 의원과 광주시의회 문화수도특별위원회 위원장을 지냈으며, 광주비엔날레 이사, 광주광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장, 문화예술협회 이사장을 역임했다. 신임 사장 임기는 3년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