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전당 산책하며 아시아 문화 즐겨요”
"문화전당 산책하며 아시아 문화 즐겨요”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21.09.06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전당,‘민주평화교류원 권역 투어’운영
11~ 29일 매주 수·토요일…7일 예약 접수
태국 소원바구니 만들기 체험·영화 관람도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이 전문 해설사와 함께 전당의 공간을 둘러보며 아시아의 색다른 문화를 체험하는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전당장 직무대리 최원일)이 매달 다른 주제로 참가자가 ACC 야외 권역을 산책하며 아시아 각국 문화를 체험하는‘ACC 특별투어’프로그램을 진행 중인 가운데 9월엔‘ACC 민주평화교류원 권역 투어’를 운영한다.

9월에는 오는 11일부터 29일까지 매주 수·토요일 오후 2시 30분과 4시 30분 두 차례씩 모두 8차례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참여자는 먼저 ACC 민주평화교류원(옛 전남도청) 일대 공원에 식재된 나무와 꽃의 의미를 해설사에게 들으며 산책한다. 이어 라이브러리파크 북라운지에서는 태국 전통축제에서 잎으로 만든 조그만 연꽃 모양의 배를 향초와 생화로 꾸미고 강가나 호수변에 띄워 행복을 기원하는‘로이 끄라통’을 모티브로 하는 전통 소원 꽃 바구니(끄라통) 만들기 체험을 진행한다.

문화전당은 9월부터 10월까지 둘째주, 넷째주 토요일에 야간투어(‘ACC 감성야행: 밤의 감각’)를 진행한다.

참가자는 전당 야외산책과 태국 소원 꽃바구니 만들기 체험 뿐 아니라 제공되는 케이터링 키트와 함께 영화 감상 등을 즐기며 색다른 초가을 밤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이번 야간투어에는 ACC의 미디어월에서 서울국제영화제 상영작을 만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어 참여자들은 평소 접하기 어려웠던 국내 단편 영화와 애니메이션을 야외공간에서 관람하는 색다른 경험을 즐길 수 있다.

ACC는 오는 7일부터 ACC 누리집(www.acc.go.kr)에서 프로그램 참가 예약을 받는다.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해 1회당 참여 인원을 8명으로 한정한다. 참가자는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해야 한다. 현장에서 발열상태를 확인 받고 2m 안전거리도 유지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