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천연염색재단, 수묵비엔날레 힘 보탠다
나주천연염색재단, 수묵비엔날레 힘 보탠다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21.08.2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엔날레 기간(9.1~10.31) 천연염색박물관에서 기념전시회 개최

(재)나주시천연염색문화재단(이사장 강인규, 이하 재단)이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기념전시회와 아트마켓 개최를 통해 ‘2021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의 성공적 개최에 힘을 보탠다.

25일 재단에 따르면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이하 수묵비엔날레)는 ‘오채찬란 모노크롬, 생동하는 수묵의 새로운 출발’이라는 슬로건으로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목포문화예술회관과 진도군 운림산방 일원에서 개최된다.

대만 사국봉 작가의 쪽염색 작품.
대만 사국봉 작가의 쪽염색 작품.

재단은 수묵비엔날레의 성공적인 개최 지원과 천연염색의 영역 확대를 목표로 지난 3월 수묵비엔날레 사무국과 ‘남도 수묵 및 천연염색 발전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재단은 협약을 통해 비엔날레 개최 기간 한국천연염색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수묵비엔날레 기념전시회를 연다.

전시회를 통해 한국과 대만 작가들의 수준 높은 산수화 천연염색 작품(사진)을 선보일 계획이다.

재단은 또 수묵비엔날레 조직위원회에서 주관하는 ‘수묵비엔날레 아트마켓’에 나주의 우수 공예품을 갖고 참가한다.

쪽염색 산수화 마스크, 쪽염색 산수화 조각보, 수묵화 콘셉트에 맞춘 도자기 등을 통해 수묵비엔날레 홍보 효과를 극대화하고 동시에 나주공예품의 매력을 관광객들에게 알릴 계획이다.

김왕식 재단상임이사는 “천연염색에는 수묵화 같은 회화양식 장르가 있다”며 “이번 수묵비엔날레 기념전을 통해 수묵비엔날레 홍보와 관람객들이 보다 다양한 예술의 감흥을 느끼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