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올해 21곳에 빗물저금통 설치
광주시, 올해 21곳에 빗물저금통 설치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1.07.19 2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집, 단독주택 등 설치…조경, 텃밭, 청소용수 재활용

광주광역시는 올해 예산 8000만원을 들여 총 21곳에 ‘빗물저금통 설치사업’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빗물저금통은 건물의 지붕 등에 내린 빗물을 저장탱크에 모아 조경, 텃밭, 청소용수 등으로 재활용할 수 있는 시설로, 버려지는 빗물을 재이용함에 따라 수돗물 사용을 줄여 수도요금을 절약할 수 있다.

강우 시 하수도의 부하를 덜어 주고 열섬 현상 완화 등 기후변화에 따른 물 부족 문제도 적극 대응할 수 있는 효과를 보인다.

이번 사업은 지붕면적 1000㎡ 미만 건축물, 건축면적 1만㎡ 미만 공동주택, 건축면적 5000㎡ 미만(신축 제외) 학교를 대상으로 설치비의 90%, 최대 1000만원까지 지원했다.

올해 공고를 통해 신청·접수된 빗물저금통 설치 희망 대상자는 26곳이며, 현지실사 및 심사를 통해 활용도, 홍보효과, 집수능력 등의 항목을 평가해 어린이집, 단독주택, 다가구주택, 종교시설 등 최종 21곳을 선정했으며, 지난달 설치공사를 완료했다.

광주시는 지난해부터 시작한 빗물저금통 설치사업을 어린이집, 단독주택 등을 중심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시민과 함께하는 물순환 선도도시 조성을 위해 내년에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