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무소각장, 문화재생사업 중앙투자심사 통과
상무소각장, 문화재생사업 중앙투자심사 통과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1.06.07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등 438억원 투입…2024년까지 공장동 리모델링

광주광역시는 상무소각장 문화재생사업이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최근 통과했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 유휴공간 문화재생사업의 하나로 추진되고 있는 상무소각장 문화재생사업은 첨단산업기술과 예술을 접목한 전시·체험공간과 창작지원공간, 시민사회가 함께 소통·공유·협업하는 복합공간으로 조성해 시민들에게 돌려주는 내용이다.

이번 사업이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에서 우수한 경제성과 사업성을 바탕으로 정책적 우수성을 인정받으면서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219억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됐다.

이에 따라 광주시는 2024년까지 국비 219억원, 시비 219억원 등 총 43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상무소각장 연면적 1만1258㎡, 지하1~지상6층의 공장동 건물을 리모델링한다.

특히 올해는 상무소각장 문화재생 시범프로그램을 운영해 사업 완료 후 운영상 문제점을 사전에 검토하고 그 결과를 리모델링 설계지침에 반영해 내년부터는 건축 설계공모 등 관련 후속절차를 속도감 있게 추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