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교육감협, '5·18교육 전국화' 공동 선언
전국교육감협, '5·18교육 전국화' 공동 선언
  • 이상현 기자
  • 승인 2021.05.13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8 정신과 가치, 전국 학교에서 계승"

전국의 교육감들이 광주에 모여 5.18민중항쟁의 정신과 가치를 전국적으로 계승하는 교육을 실시하겠다고 선언했다.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가 13일 광주에서 열린 총회에서 ‘5·18민주화운동 교육 전국화 공동 선언문’을 발표하고 있다. ⓒ광주시교육청 제공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가 13일 광주에서 열린 총회에서 ‘5·18민주화운동 교육 전국화 공동 선언문’을 발표하고 있다. ⓒ광주시교육청 제공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이하 협의회)는 13일 광주에서 열린 총회에서 ‘5·18민주화운동 교육 전국화 공동 선언문’을 발표하고 “5·18민주화운동의 정신과 가치를 전국의 학교에서 계승하겠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공동 선언문을 통해 “수많은 탄압과 왜곡 속에서도 끊임없이 진실을 추구했던 국민들의 공감과 연대, 희생을 통해 5·18은 지금 합당한 역사의 자리를 찾아가고 있다”며 “5·18은 국민 모두가 계승·발전시켜 나아가야 할 위대한 유산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여전히 우리 사회에는 5·18을 왜곡하고 폄훼하려는 시도가 적지 않고, 결코 용납할 수 없는 일이다”며 “우리 학생들이 많은 사람들의 희생과 헌신으로 이룩한 민주주의 역사에 대해 자부심을 가지고, 그 정신과 가치를 계승할 수 있도록 가르치겠다”고 밝혔다.

특히 협의회는 앞으로 △5·18민주화운동 계기교육을 실시하고, 교육자료 등을 전국적으로 공유 △교원·학생 대상 5·18민주화운동 관련 연수 △체험교육 프로그램 활성화 지원 △제주 4·3, 대구 2·28민주운동, 마산 3·15의거, 4·19 민주혁명, 부마민주항쟁, 6·10민주항쟁 등 한국 근현대사의 주요 사건들에 대한 교육을 위한 상호협력 강화 등을 약속했다.

장휘국 광주광역시교육감은 “광주시교육청의 제안으로 ‘5·18민주화운동 교육 전국화 공동 선언문’ 채택·발표가 이루어졌다”며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이 공동 선언으로 약속한 민주주의 역사교육이 전국의 학교에서 깊이 있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