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재능나눔 사업, 올해의 봉사활동 단체 선정
농촌재능나눔 사업, 올해의 봉사활동 단체 선정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1.05.10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농촌지역 활성화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전문지식과 기술을 나누게 될 2021년도 봉사활동 단체 및 대학동아리 등 67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공사가 주관하는「농촌재능나눔 활동지원사업」은 농촌마을에서 전문적인 재능을 나누는 직능·사회단체, 기관, 기업체 및 비영리단체, 대학교 봉사동아리를 선정해 활동 경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정부의 단계별 방역조치에 적절히 대응할 수 있고 비대면 또는 비접촉 활동이 가능한 단체가 우선 선정됐다.

2011년부터 시작된「농촌재능나눔 사업」을 통해 지난해까지 811개 단체, 13만여명의 봉사자가 전국 7천여 지역 마을에서 의료, 미용, 교육 등 전문재능을 나눴다.

선정된 단체들은 지역공동체 및 경제활성화, 주민건강 및 복지증진, 생활환경 및 마을환경개선, 주민교육 및 문화증진 등 4개 분야, 50여개 세부 활동으로 구분해 재능나눔을 펼칠 예정이다.

전국 17개 광역시·도, 157개 시·군 중에서 봉사활동 대상 마을이 지정되면 각 단체별로 오는 10월까지 활동하게 된다.

작년에는 코로나19가 계속되는 와중에도 선정된 69개 단체들이 전국 193개 마을에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활동을 펼쳤고, 수혜마을 주민들은 높은 만족도로 호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