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기후위기 실천단’ 출범
광주시교육청, ‘기후위기 실천단’ 출범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1.04.22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광역시교육청(교육감 장휘국)이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창의융합교육원 대강당에서 ‘기후위기 비상행동 실천단’ 출범식을 개최했다.

시교육청은 학생들을 포함한 광주교육공동체 모두가 기후위기에 대응할 수 있도록 이번 출범식을 기획했다. 출범식에는 광주시교육청 장휘국 교육감, 광주시의회 김나윤 교육문화위원장, 학교 및 교육청 실천단 대표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해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진행됐다.

ⓒ광주시교육청 제공
ⓒ광주시교육청 제공

‘기후위기 비상행동 실천단’은 학생·교사·학부모·교육청 직원 1,300여 명이 모인 각각의 실천단으로 구성됐다. 초·중·고 학생 1,050명과 지도교사 110명은 자발적으로 학교 실천단 100팀을 만들었다.

학교 실천단은 ▲일회용품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쓰레기 분리배출 및 자원 재활용 실천 ▲에너지 절약 및 효율적 사용 ▲음식물 낭비 줄이기 ▲채식 실천하기 ▲학교 숲 지킴이 활동 등 다양한 실천 주제와 목표를 스스로 설정하고 행동할 계획이다.

또 시교육청 및 각 기관 직원들도 각각의 기후위기 실천단을 조직했다. 지역별 학부모 네트워크도 학생들의 실천 활동에 동참하는 기후위기 비상행동 학부모 실천단을 구성했다.

‘기후위기 비상행동 실천단’은 출범 선언문에서 ▲미래세대의 환경학습권을 보장 및 실천중심의 기후환경·생태교육 강화 ▲지속가능한 생태 마을공동체 만들기 ▲녹색 식생활 개선 위한 채식 실천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및 자원 재활용 적극 실천 ▲태양광 발전 확산 및 에너지 전환 실천을 밝혔다.

또 2045 탄소중립 실현과 기후위기 극복을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지켜내자는 굳은 다짐도 담았다. 광주시교육청은 이번 출범식을 계기로 광주교육공동체가 함께 동참할 수 있는 기후위기 실천행동 온라인 캠페인을 릴레이로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