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서구, 미얀마 민주화 연대의 손길 이어져
광주 서구, 미얀마 민주화 연대의 손길 이어져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1.04.12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에서 미얀마 민주화 투쟁을 지지하는 각계각층의 후원이 이어지고 있다.

광주 서구와 서구의회(의장 김태영)는 최근 미얀마에 민주화가 하루빨리 찾아오기를 염원하며 미얀마 사진전을 개최하고, 민주화 운동 후원금 모금과 함께 ‘미얀마 군부 규탄’ 결의안을 채택하는 등 연대활동을 해왔다.

ⓒ광주 서구청 제공
ⓒ광주 서구청 제공

특히 지난달 10일을 시작으로 ▲서구청 직원 ▲서구의회 ▲서광회 ▲ 18개 동 자생단체 ▲서구마을네트워크 ‘이락’ 등 미얀마의 봄을 응원하는 서구 시민·기관·단체·직원들의 성금 릴레이 후원이 줄을 이었다.

한편, 지난 8일까지 18개 동 자생단체 회원들이 모두 후원에 참여, 미얀마 민주화를 위해 한마음으로 뜻을 모은 성금이 성황리에 종료됨에 따라 이를 기념하는 행사를 갖고 그 의미를 다시 한번 새기기도 했다.

미얀마를 향한 성금은 지금까지 총 2천600여만원 모금돼 현지 미얀마 민주화 운동 단체인 (사)광주아시아여성네트워크와 (재)5‧18기념재단에 각각 전달됐다.

후원에 참여한 광주 서거구 한 단체 관계자는 “군부 독재에 항거하는 미얀마 국민들의 모습이 광주 시민들의 5.18정신을 다시 일깨우는 것 같다. 우리의 작은 마음들이 고귀한 투쟁에 응원이 되어 주길 바란다”며 지지의 메시지를 전했다.

/미얀마 민주화운동 후원 계좌:
광주은행 170-107-062542 (5.18기념재단. 미얀마 광주연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