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발생...4월 이후 47명
순천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발생...4월 이후 47명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1.04.11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확진자의 동일동선 접촉자 및 지인 각 1명

전남 순천에서 10일 밤부터 11일 새벽 사이 2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로써 순천에서는 누적 300명의 확진자가 나왔으며, 지난 4월 4일 이후 47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

10일 밤에 통보된 순천 299번 확진자는 기존 확진자와 동일동선 접촉자로 재난안전문자를 통해 동선을 확인하여 진단검사 후 확진되었다.

11일 새벽에 통보된 300번 확진자는 기존 확진자의 지인으로 임시 이동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 후 확진되었다.

시는 타 지역 확진자와 관련하여 순천교통, 동신교통 시내버스운전자 340여 명 전원에 대한 진단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시는 밀접촉 운전기사 40여 명이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감에 따라 11일부터 2주간 12개 노선 단축운행, 5개 노선 결행 등 시내버스 감축운행을 결정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시간과 장소를 불문하고 우리 일상 곳곳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는 위태로운 상황”이라고 하면서 “특히 종교시설에서는 비대면 예배를 실시해 주실 것을 부탁드리고, 5인 이상 모임 금지, 거리두기 2단계 방역수칙 준수, 타지역 방문 및 외부인 접촉 자제 등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방역 동참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