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대 사진학과 동문, ‘생명의 땅’ 다큐 사진전
광주대 사진학과 동문, ‘생명의 땅’ 다큐 사진전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1.03.23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2일까지 한국지역사진연구회 ‘고창의 삶터이야기’ 전시
광주대학교 호심관에서

광주대학교(총장 김혁종) 호심미술관에서 고창의 삶터 사람들의 생활을 서로 다른 사진적 시각으로 재해석해 작업한 다큐멘터리 사진전이 내달 2일까지 열린다.

광주대 사진학과 대학원 동기들을 주축으로 구성된 (사)한국지역사진연구회 소속 7명(이인재·오현·염경선·김정남·김덕일·홍석례·김강예)의 이번 사진전은 ‘생명의 땅 The Land of the Living’을 주제로 펼쳐진다.

ⓒ광주대학교 제공
ⓒ광주대학교 제공

사진작가들은 3년간 고창의 삶터 사람들과 함께 생활하면서 담아낸 섬세하고도 의미 있는 시선들을 43점의 작품으로 표현했다.

특히 고창지역에서 태어나 줄곧 같은 장소에서 살아오며, 특별할 것 없이 흘러가는 일상의 모퉁이에 숨어 있는 의연함에 주목하며 전시회를 마련했다.

홍석례 한국지역사진연구회장은 “사진은 만드는 작업이 아니라 사물에 대해 재해석하는 작업이다”면서 “지역의 경관에 대해 새로운 의미를 부여하고 시각적 재해석을 위해, 창작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