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구, 코로나19 안심식당...농림부장관상 수상
광산구, 코로나19 안심식당...농림부장관상 수상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21.01.06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산구, 코로나19 안심식당으로 농림부장관상 광주전남서 유일, 음식문화개선 우수기관 선정과 함께 식문화 개선 2관왕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농림축산식품부의 ‘2020년 안심식당 운영 평가’에서 광주전남에서 유일하게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장관상을 받았다.

안심식당 지정·홍보·예산집행 등을 기준으로 전국 225개 시·군·구의 지난해 사업을 평가한 농림부는, 최근 그 결과를 발표하며 광산구가 97점으로 전국 2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감염병 사태 속에서 광산구 추진한 식문화 개선 정책에 높은 점수를 준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말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음식문화개선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는 광산구는, 이번 수상으로 2020년 식문화 개선 우수기관 2관왕에 오른 셈이다.

광산구는 지난해 3월부터 코로나19로 불안한 시민들이 안심하고 음식점을 이용할 수 있도록 ‘광산안심식당 서약업소’ 제도를 실시했다.

이는 음식점 영업주가 5가지 감염병 예방 활동인 △매일 소독 △마스크 착용 △개인접시 제공 △위생적 수저관리 △손소독제 비치를 먼저 서약하고 실천하는 내용이다. 지난해 말까지 광산안심식당 서약업소는 230여 개고, 현재 꾸준히 서약업소가 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