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 전두환씨 1심 선고 재판 생중계” 제안
“30일 전두환씨 1심 선고 재판 생중계” 제안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0.11.24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8당시 헬기 사격 여부에 대한 법적 판단 전 국민이 지켜봐야"
"책임회피 일관 전두환씨 단죄해 역사 정의 바로 세워는계기"

이형석 의원(민주당. 광주 북구을)은 고 조비오 신부에 대한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전두환 씨에 대한 1심 선고 재판을 생중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 의원은 “오는 30일 예정된 전두환 씨에 대한 1심 선고 재판은 5‧18 광주민주화운동 진상 규명 핵심 과제인 헬기 사격 여부에 대한 법적 판단이 이뤄지는 ‘역사의 장’”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 의원은 특히 “5‧18 학살의 최종 책임자인 전 씨에 대한 사법부의 판단은 5‧18 역사왜곡 세력에 대한 준엄한 경고이자, 역사의 정의를 바로 세우는 분수령이 될 것”이라면서 “비록 불구속 피고인에 대한 생중계 전례가 없다고 하더라도 전 씨에 대한 재판만은 생중계를 통해 전 국민에게 알려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와 함께 이 의원은 “5‧18 당시 헬기 사격을 증언한 고 조비오 신부를 ‘파렴치한 거짓말쟁이’이라고 기술한 전두환 회고록 출판(2017년 4월)과 이에 대한 고소로 시작된 전 씨에 대한 재판은 3년 7개월이라는 시간이 흘렀고 이제 1심 선고를 앞두고 있다”면서 “책임회피로 일관하고 있는 전 씨를 단죄해 역사의 정의를 바로 세워야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