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코로나19 안전신고제’ 운영
광주시, ‘코로나19 안전신고제’ 운영
  • 이상현 기자
  • 승인 2020.07.06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방역수칙 지키지 않는 시설 신고해주세요”
안전신문고에 코너 신설…이달부터 시민 누구나 사진으로 신고

광주광역시는 코로나19 집단감염사례가 급증함에 따라 코로나19 방역상황이 매우 심각한 위기상황임을 인식하고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이달부터 시민 누구나 방역수칙을 상습적으로 지키지 않는 시설 등을 촬영해 안전신문고에 신고할 수 있다고 5일 밝혔다.

광주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기존 안전신문고에 ‘코로나19 안전신고’를 코너를 신설해 전방위적으로 방역 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취약점을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광주코로나19 확진자 20명이 중복된 금양오피스텔과 비트레이드, 6명이 중복 확진자가 발생한 방문판매업체 온오프글로벌 개념도.
광주코로나19 확진자 20명이 중복된 금양오피스텔과 비트레이드, 6명이 중복 확진자가 발생한 방문판매업체 온오프글로벌 개념도.

‘코로나19 안전신고제’는 시민들이 일상생활 주변에서 방역취약시설과 방역수칙 상습 미준수 시설 등을 사진을 찍어 안전신문고 앱이나 포털(www.safetyetyreport.go.kr)로 신고하는 시스템이다.

주요 코로나19 안전신고 대상은 ▲방역수칙위반 및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상습위반시설 ▲고위험시설 등에 관한 집합금지 명령 등 행정명령 미준수 시설 ▲자가격리 및 격리시설 수칙위반 행위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제도개선 등 제안사항 등이다.

광주시는 우선 14일까지는 기존과 동일하게 앱과 포털 모두 ‘일반신고란’에 신고하고, 15일부터는 새로 마련하는 ‘코로나19 신고’ 코너를 활용하면 된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광주시는 재난안전상황실에 ‘코로나19 안전신고 전담팀’을 구성해 코로나19 안전신고 처리상황을 관리하고, 신고 사례에 대해서는 심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에 기여한 사실이 인정된 경우 연말에 포상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