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부 지역관광거점도시에 목포시 선정
문화부 지역관광거점도시에 목포시 선정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0.01.28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간 최대 1천억원 투입 관광도시로 육성

박지원 전 대표(전남 목포, 대안신당)는 28일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모한 ‘관광거점도시 육성사업’에서 목포시가 지역관광거점도시로 최종 선정돼 ‘목포 1천만관광시대’를 여는 발판이 마련됐다”고 밝혔다.

‘관광거점도시 육성사업’은 세계적 수준의 관광자원과 브랜드를 갖추고 한국관광의 새로운 목적지가 될 수 있는 거점도시를 육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문화부는 ‘국제관광도시’ 1곳(광역)과 ‘지역관광거점도시’ 4곳(기초)을 선정해 향후 5년간(2020~2024년) 관광브랜드전략 수립, 지역특화 관광자원 및 콘텐츠 개발, 도시 접근성 개선, 홍보·마케팅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목포시에서는 관광거점도시 지정을 계기로 1천만관광시대를 열기 위해 원도심 도시재생과 근대역사문화공간 조성, ‘슬로시티 목포’ 사업, 평화광장~목포해양대 간 ‘해변 맛길 30리 조성’, 해상케이블카와 연계된 고하도 관광자원 확충 등을 계획하고 있다.

지역관광거점도시에는 올해 21억 5천만원씩 국비예산이 지원되며, 향후 5년간 지원되는 구체적인 예산규모와 세부사업 내용은 도시별 계획을 바탕으로 확정할 예정인데, 목포시에서는 5년간 1천억원을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