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수 광산구청장 예비후보, “진상규명·책임자 처벌”
김형수 광산구청장 예비후보, “진상규명·책임자 처벌”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8.04.15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월호 4주기 추모 성명…“세월호 해결은 새로운 대한민국 가는 과정”
김형수 광주 광산구청장 예비후보.

김형수 광주 광산구청장 예비후보는 15일 세월호 4주기를 앞두고 “세월호를 외면하고 대한민국은 한 발짝도 앞으로 나아갈 수 없다”며 “진실을 철저히 규명하고, 책임자에게 응분의 대가를 반드시 치르게 하도록 힘을 모으고, 함께 하겠다”고 다짐했다.

김 후보는 이날 추모성명을 발표하고 “왜 세월호가 그렇게 침몰할 수밖에 없었는지, 왜 정부가 희생자들을 눈앞에 두고 구조를 할 수 없었는지 진실을 밝히고, 미수습자들이 모두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도록 해야 한다”고 진상 규명과 미수습자 수습을 촉구했다.

이어 김 후보는 “어둠의 정권을 끌어내리니 세월호가 올라왔다. 세월호가 1,700만 촛불을 점화시켰다”며 “세월호와 국민의 촛불이 만들어낸 문재인 정부는 세월호의 다리를 건너 새로운 대한민국의 역사를 만들어낼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또 “여전히 우리는 세월호 앞에 서는 것이 부끄럽고, 책임감을 느낀다”며 “희생자를 추모하고 참사의 교훈을 영원히 새기기 위해 4·16추모공원과 세월호 참사기록관을 만들고, 국민이 안전한 안전도시를 만드는 것이 세월호의 완성이자 살아남은 자의 의무”라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