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진강 찾은 연어 북태평양으로
섬진강 찾은 연어 북태평양으로
  • 박인배 기자
  • 승인 2018.03.12 2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해양수산과학원, 13일 섬진강서 어린 연어 20만 마리 방류

전남도해양수산과학원(원장 최연수)은 13일 섬진강 수계 구례 동방천 간전교에서 연어 자원 조성과 환경 보존의식 고취를 위해 ‘2018 북태평양 어린연어 방류행사’를 개최한다.
 

지난해 섬진강에서 연어를 방류하고 있다. ⓒ광주인 자료사진


올해로 21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에서는 지역 주민, 학생, 국립공원관리공단 자원봉사자, 유관기관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 연어 20만 마리를 방류한다.

지난해 10∼11월 섬진강으로 올라온 어미를 섬진강어류생태관에서 직접 채란해 부화시키고 어린 종자까지 관리해 이날 방류하게 된 것이다. 방류된 치어는 강 하구에서 약 40일간 적응 기간을 거쳐 북태평양 해역으로 이동해 2∼5년간 성장한 다음, 섬진강으로 다시 돌아와 산란한다.

전남도해양수산과학원은 지난 1998년부터 2017년까지 총 20회에 걸쳐 768만 5천 마리를 방류했다. 누적 방류량은 북태평양소하성어류위원회(NPAFC)에서 어획량을 정할 때 중요한 자료로 활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