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0.23 월 16:47

광주in

HOME 정치 전남도
전남도 글꼴 ‘푸른전남체’ 사용하세요한컴오피스에 제공 협약…다문화가족 언어 사용 지원도

전남도는 한글날 571돌을 맞아 도가 만든 글꼴인 ‘푸른전남체’를 한컴오피스에 공급해 사용을 확산하고 다문화가족 자동 통변역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주)한글과 컴퓨터(대표 이원필)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전라남도는 글꼴 ‘푸른전남체’를 한컴오피스에 제공한다. 또한 두 기관은 ‘푸른전남체’ 사용 확산과, 한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데 협력키로 했다.

전남도는 지난해 아름답고 친환경적인 전남 이미지를 담은 전용글꼴 ‘푸른전남체’를 개발한 후, 한글날 전국에 무료 배포해 사용토록 했다. 글꼴의 아름다운 조형성과 뛰어난 사용성을 인정받으며 꾸준하게 활용되고 있으나, 파일을 설치해야만 사용할 수 있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협약으로 국내 대표 문서 작성 소프트웨어인 ‘한컴오피스(글)’에 ‘푸른전남체’가 기본 서체로 탑재됨에 따라 별도의 파일을 설치하지 않아도 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 국내외 글꼴의 활용 및 확산을 위한 새로운 계기가 될 전망이다.

한글과 컴퓨터는 또 전남 다문화가족의 한국어 사용 지원을 위해 인터넷이 연결되지 않은 환경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 기반의 자동 통번역 단말기 ‘한컴 말랑말랑 지니톡 오프라인’을 기부해 무상교육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이는 한글과 컴퓨터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한글 계승 및 세계화에 기여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이재영 전라남도지사 권한대행은 협약식에서 “이번 업무 협약은 디지털 환경에서 도의 정체성이 담긴 ‘푸른전남체’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이를 통해 나눔의 가치도 공유하고 건강한 한글 문화 발전에 앞장서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푸른전남체’의 공익적 가치를 더욱 높여 나가고 한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전남도는 공공환경 분야의 안내표지판, 홍보책자, 간행물, 현수막, 농·수·축산물 포장재 등 각종 시각매체 등에 푸른전남체를 폭넓게 사용토록 해 일관성 있는 전남의 이미지를 만들어가는 데 지속적으로 힘써나갈 방침이다.

박인배 기자  namubug@hanmail.net

<저작권자 © 광주i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인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