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8.21 월 23:58

광주in

HOME 문화·미디어 포토in
‘예술로 통하다-술(術)통(通)파티’담양군, 해동주조장에서 공연·전시·체험 진행

막걸리를 제조하던 시절의 향수를 품은 담양 해동주조장에서 오는 16일 ‘예술로 통하다-술(術)통(通)파티’가 낮 2시 30분부터 밤 9시까지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담양군과 담양군문화재단이 함께 주최하고 N뮤지크(대표 김숙희)가 주관해 클래식, 버스킹, 퓨전국악, 재즈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공연과 미디어아티스트 신도원 작가와 미디어퍼포먼스로 정평이 난 펑크파마(임순종 작가)가 함께하는 'ONE EYE' 프로젝트를 선보이는 자리다.

또한, 해동주조장의 공간의 변화를 기록하고 생활사 자료의 조사와 연구 과정을 시각화한 아카이브형 전시 작품과 술에 담긴 추억의 이미지를 조형화시켜 주민들과 페인팅한 주민 참여형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이기도 하다.

해동주조장 원재료 가공실에서는 ‘한국 모던시대와 커피’를 주제로 1920~30년대 커피문화를 한 자리에 모은 전시 및 시현 행사가 진행되며, 해동주조장 부지 내 근대시대의 흔적이 남아있는 한옥에서는 남도 음식을 맛보고 막걸리 칵테일을 제조·시음해 볼 수 있다.

이밖에도 과거 근로자들의 담소공간이자 숙소로 사용된 일본풍 한옥공간에서는 셀프케어아트 체험 프로그램이, 옛 축사공간에서는 방문객들이 폐선풍기를 활용해 공공미술 페인팅에 참여해 즐기는 현장진행형 프로그램이 방문객을 기다릴 예정이다.

문화생태도시팀 관계자는 “‘예술로 통하다-술(術)통(通)파티’는 해동주조장 문화재생사업의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공연, 전시, 체험 등의 다채로운 문화예술 프로그램 유치를 통해 오랫동안 온기가 감돌지 않았던 해동주조장에 새로운 생명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해동주조장 문화재생사업은 폐산업시설을 지역의 문화자원으로 재개발해 도시 내 침체된 구역에 사회적, 경제적, 물리적 재생 능력을 부여하는 사업이다.

박인배 기자  namubug@hanmail.net

<저작권자 © 광주i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인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