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6.27 화 23:47

광주in

HOME 정치 지방의회
"어등산 관광단지 조성사업 즉각 시행해야"이정현 광주시의원, 어등산관광단지 개발 촉구

어등산 관광단지사업을 하루빨리 추진해 관광산업을 광주의 미래먹거리 산업으로 성장시켜 지역경제 발전의 재도약은 물론 청년들의 일자리를 창출을 해야한다는 지적이다.

이정현 광주광역시의회 의원.

14일 광주광역시의회 이정현(광산1, 국민의당)의원은 5분발언을 통해 “민간사업자 공모가 다시 미뤄지고 답보상태에 빠져있는 어등산관광단지 개발사업을 조속히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이 의원은 “금년 상반기 중 공고절차를 거쳐 민간 사업자를 선정하고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었으나 어떤 사유인지 새로운 민간사업자 공모절차가 지연되면서 어등산 관광단지개발은 또 다시 멈춰 서 있다”고 지적했다.

어등산관광단지는 지난 2005년 광주시가 고부가가치의 관광산업으로 육성하고 150만 시민들에게 쾌적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기 위하여 어등산 일원에 빛과 예술을 주제로 예향의 이미지를 최대한 살려 체류형 관광도시, 매력있는 관광도시로 만들기위한 광주시의 역점 사업중 하나이다.

그러나 12년동안 경기불황에 따른 사업자의 잦은 변경과 거듭된 소송등으로 인해 어등산 개발사업이 중단에 중단을 거듭하면서 지역경제에 악영향을 끼친 것은 물론 지역민에게 불편만 초래하는등 갈등과 분열을 야기하는 애물단지로 전락해 있는 상황이다.

이 의원은 “지금당장 민간사업자 공모를 실시하더라도 사업계획서등을 평가하고 심사하는 기간을 감안한다면 금년 연말에나 사업자 선정이 이루어지는등 사업추진이 늦어질 수밖에 할 수 없는 상황이다”고 지적했다.

마지막으로 이정현의원은 “광주시는 불필요한 소모전과 좌고우면은 그만하고 구체적인 계획에 따라 일관성 있게 어등산관광단지 사업을 하루빨리 추진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며 무엇이 시민을 위한 행정인지 광주시의 대책을 요구했다

이상현 기자  simin6678@hanmail.net

<저작권자 © 광주i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