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창립 55주년 기념 천원밥상 ‘해 뜨는 식당’에 백미 55포 후원
광주은행, 창립 55주년 기념 천원밥상 ‘해 뜨는 식당’에 백미 55포 후원
  • 이상현 기자
  • 승인 2023.11.24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은행(은행장 고병일)은 최근 창립 55주년을 맞아 광주 동구 대인시장 ‘해 뜨는 식당’에 백미 55포를 후원했다고 밝혔다.

‘해 뜨는 식당’은 13년째 단돈 천원의 가격으로 백반을 판매하며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하고 든든한 한 끼를 책임져온 식당으로, 나눔의 광주정신이 살아 숨 쉬는 광주공동체의 상징적인 장소로 알려져 있다.

 

ⓒ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 제공

최근 코로나19 등의 상황으로 경영위기에 직면했으나, 지역사회의 관심과 후원으로 명맥을 이어나가고 있으며, 이에 힘을 보태기 위해 광주은행은 광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백미 55포대를 후원하며 지역사회에 나눔문화를 실천했다.

고병일 광주은행장은 “저렴한 비용으로 어려운 이웃들의 식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돕는 해 뜨는 식당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광주은행 또한 지역사회와 소통하며 꾸준한 나눔 활동을 실천해 지역사회 곳곳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단순한 금융지원에 그치지 않고, 매년 당기순이익의 10% 이상을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환원함으로써 광주·전남 대표은행으로서의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