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사노조, '초등생 한끼 급식비, 서울 3361원 vs 광주 2029원'
광주교사노조, '초등생 한끼 급식비, 서울 3361원 vs 광주 2029원'
  • 광주in
  • 승인 2022.08.02 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학기 학교급식비 1000원 속히 확보하라! 

- 서울초등생 3,361원, 광주초등생은 2,029원짜리 밥 먹고 있다.
- 물가까지 치솟아 2학기 학교 급식 걱정 태산 - 식품비 1,000원 더 확보해야
- 1등 서울은 예산 추가 확보! 꼴찌 오명 광주는 팔짱 낀 채 태평!



광주 학생들이 타 시·도 학생들에 비해 싼 밥을 먹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급식비 단가 기준 전국 최하위다.

초등학생은 17위, 중학생과 고등학생은 16위다.

게다가 물가마저 치솟고 있다.

감자는 전년 대비 kg당 1,500원에서 3,000원으로 두 배 뛰었으며, 폭배추는 망당 8,000원에서 11,000원으로 37.5% 상승해 버렸다.

1학기 때부터 이미, 소고기 대신 돼지고기나 닭고기를 먹였으며, 국산 참기름을 못 쓰고 수입산을 사용하는 형편이 되었다.

닭날개 급식 개수가 줄어들었고 해물탕에 해물이 눈에 띄게 줄어들었다.

삼겹살이나 목살 대신 전지나 후지 등 값싼 부위를 선택하며 버텨왔으나 물가가 계속 오르면서 한계점에 이르렀다.

상황이 이렇게 되자 서울, 부산, 제주, 충북, 충남 등 시·도별로 예산확보를 확정짓고 2학기를 대비하고 있다.

2학기 학교급식의 질을 유지하기가 어려워 예산 추가 확보가 시급하다.
 

지역

1식 단가(식품비)

초등(순위)

중학교(순위)

고등학교(순위)

서울

3,361(1)

3,531(3)

3,749(2)

광주

2,029(17)

2,525(16)

2,603(16)

부산

2,581(7)

3,299(6)

3,263(9)

대구

2,689(4)

3,575(2)

3,585(6)

인천

2,380(12)

2,950(12)

2,980(13)

대전

2,450(11)

3,010(11)

3,220(10)

울산

2,900(3)

3,600(1)

4,100(1)

세종

3,050(2)

3,510(4)

3,630(4)

경기

2,643(6)

3,415(5)

3,624(5)

강원

2,660(5)

3,210(7)

3,360(8)

충북

2,261(14)

2,742(14)

3,090(12)

충남

2,500(9)

3,202(8)

3,640(3)

전북

2,460(10)

3,120(10)

3,120(11)

전남

2,095(16)

2,445(17)

2,595(17)

경북

2,170(15)

2,590(15)

2,660(15)

경남

2,569(8)

3,143(9)

3,445(7)

제주

2,360(13)

2,770(13)

2,900(14)

전국평균

2,538.71

3,096.29

3,268.47


**광주교사노동조합 제공

광주교사노동조합은 공식적인 입장으로 학교급식 예산을 추가로 확보할 것을 광주광역시교육청과 광주광역시 그리고 광주광역시 의회에 요청한다.

신속하게 추경예산을 편성하여 타 시·도 수준으로 학교급식의 질을 상향시킬 것을 촉구한다.

만약 대책이 서지 않는다면 광주 학생들은 2학기에 질낮은 급식을 견뎌내야 할 것이다.

신속하게 추경을 편성하고 급히 처리하라!

2022년 8월 2일

광주교사노동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