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진보당 6인의 후보, “전원 당선” 간절한 표심 공략
순천시 진보당 6인의 후보, “전원 당선” 간절한 표심 공략
  • 염동성 기자
  • 승인 2022.05.27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영갑, 최미희, 김준희, 이연숙, 김재진, 문영미 후보자의 긴급 성명
“순천시의회 견제 균형 위해 의회에 꼭 보내달라” 호소

전남 순천시 진보당 출마자 6명의 후보자들은 27일, 유권자들에게 지지를 호소하며 긴급 성명서를 발표했다.

유영갑(순천시 가선거구 : 서면, 황전, 월등, 승주, 주암, 송광), 최미희(순천시 바선거구 : 왕조1), 김준희(순천시 나선거구: 도사, 상사, 외서, 낙안, 별량), 이연숙(순천시 사선거구 : 왕조2), 김재진(순천시 마선거구 : 덕연, 조곡), 문영미(순천시 비례대표) 후보자들은 “진보의 바람이 불고 있다”며 “간곡하게 진보당에 힘을 불어넣어 주십시오”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특히, 진보당 순천 6인의 후보자들은 “호남민중의 염원에도 국민의힘에게 정권을 내어 준 것도 모자라 순천시민을 무시하고 있다”고 강한 어조로 말을 이어갔다.

그러면서 그들은 “줄 세우기 공천, 당원명부 유출의혹, 경선 불복 후 무소속출마, 온갖 네거티브 공작 정치 논란 등 불신 정치의 끝판왕을 보여주고 있는 민주당에게 희망은 없습니다”고 말하고 진보당 지지를 호소했다.

또한, 진보당 순천 6인의 후보는 “실력에 진정성까지 갖춘 진보당 순천시의원 6명의 후보들은 지난 4년 동안 동네에서, 노동현장에서, 농촌에서, 삶의 현장 곳곳에서 주민들과 함께 동고동락하고 함께 호흡하면서 실력을 키워왔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들은 “이제 선택의 시간이다”며 “오늘의 진보당의 바람은 시민들의 응원과 신임의 표시임을 강조”하고 지지와 관심을 당부했다.

더불어, 6인의 진보당 순천 후보자들은 “6명 전원을 당선시켜주십시오”라고 말한 뒤 “순천시의회가 의회 본연의 역할인 견제와 균형이 이루어지도록 진보당 6명의 후보를 순천시의회로 보내달라”고 간절한 호소를 보냈다.

마지막으로 이들은 “삐뚤어진 정치를 바르게 세우겠다”며 “진보당에 꼭 투표를 당부드린다”며 간절한 마음으로 유권자의 표심을 공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