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전남교육 기네스' 발굴·공모 진행
전남교육청, '전남교육 기네스' 발굴·공모 진행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1.10.12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전남교육 기록 중 최초·최고·최다·유일을 발굴하는 ‘전남교육 기네스’를 시작한다.

12일(화) 전남교육청에 따르면, ‘전남교육 기네스’는 오랜 기간 축적돼온 전남교육만의 특색 있는 문화를 공유하기 위한 것으로, ‘전남교육의 그때·그곳·그사람 기억하기’를 주제로 50개의 기록을 선정한다.

특히, 이 기네스는 과거 역사 정리와 더불어 현재 기준으로 기록 경신이 가능해 과거·현재·미래를 연결하고 변화과정을 설명하는 전남교육의 자산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남교육청은 ‘기네스’ 선정을 위해 보유기록물·교육통계·정보공시·교육백서 등 전남교육 고유문화에 기반한 기록 발굴에 나선다.

또한, ‘모두가 소중한 전남교육’공감대 형성을 위해 교육공동체가 참여하는 공모전도 10월 13일(수)부터 29일(금)까지 진행한다.

학생·학부모·교직원 대상 공모는 헌혈을 가장 많이 한 학생, 전남 학교에 자녀를 가장 많이 보낸 학부모, 봉사활동 시간이 가장 많은 교직원 등 8 분야로 나눠 이뤄진다,

기네스에 수록될 그림(삽화) 공모는‘학교에서의 시간·공간·사람’을 상상해 그리는 개인 창작 작품으로 전남도내 학생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