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에 랜드마크 생활복합 시설 들어선다
구례군에 랜드마크 생활복합 시설 들어선다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1.09.30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구례 웰니스 복합센터’우수 사업계획으로 선정
2024년 준공 목표, 연면적 약 7천㎡ 규모, 153억 원 투입

전남 구례군이 추진하는 ‘구례 웰니스 복합센터’가 국무조정실에서 공모한 「2022년 생활SOC 복합화사업」에서 10대 우수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생활SOC 복합화사업 공모는 국무조정실이 관계부처 합동으로 올해까지 한시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정부 부처에서 추진하는 13개의 생활SOC 사업을 지자체 형편에 맞게 복합해 신청하면, 심사를 통해 국비 지원여부를 결정한다. 다른 공모사업과 달리 선정되면 추가 인센티브가 주어지기 때문에 유치하려는 지자체간 경쟁이 심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전남 구례 웰니스 복합센터 조감도.
전남 구례 웰니스 복합센터 조감도.

구례군이 신청한 구례 웰니스 복합센터는 4층 건축물(연면적 약 7천㎡)로 상당한 규모를 자랑한다. 수영장, 실내체육관, 실내놀이터 등 체육시설과 다목적홀, 동아리방, 마루공간 등 생활문화 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키즈카페(실내놀이터)와 동아리방 등 생활편의 시설이 대폭 포함되어 많은 기대를 받고 있다.

심사위원들은 수해로 실의에 빠진 구례 군민들이 신체적·정신적·사회적으로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는 거점공간이 시급한 점, 이 시설이 귀농귀촌인, 다문화가정 등 모든 세대가 함께 어우러지는 구례군민의 화합의 공간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에 높은 점수를 줬던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각종 행정절차와 실시설계를 내년까지 마무리하고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인구가 적어 민간 투자가 이뤄지지 않았던 생활편의 시설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이다”며, “군 공직자 모두 코로나19와 수해로 많이 지쳐있는 군민들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규모가 작아 아침․저녁으로 수중 운동을 하려는 어르신과 수영을 즐기려는 사람들로 혼잡했던 기존 수영장은 수중 운동 전용공간으로 노인과 장애인 등 노약자가 사용하고, 수영 활동은 신축 건물을 이용하게 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