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광주, "옛 광주교도소 주상복합아파트 철회" 촉구
민주당 광주, "옛 광주교도소 주상복합아파트 철회" 촉구
  • 광주in
  • 승인 2021.05.26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명서 [전문]

광주교도소 자리, 초고층 주상복합아파트 건립 계획의 중단을 촉구한다

광주 문흥동의 옛 광주교도소 부지는 40여년 통한의 민주주의 역사가 서려있는 곳입니다. 1980년 5·18 민주화운동 당시 시민들이 잡혀와서 고문당하고, 수용되었던 곳입니다.

최근에는 계엄군의 광주봉쇄작전 중 사망한 이들의 시신이 교도소 인근에 암매장되었다는 증언도 나왔습니다.

광주광역시 북구 문흥동 옛 광주교도소(5.18민주화운동 사적지 제22호). ⓒ광주인
광주광역시 북구 문흥동 옛 광주교도소(5.18민주화운동 사적지 제22호). ⓒ광주인

이에 광주시는 10년 전부터 교도소 이전 부지를 정의와 자유의 중심지로 아시아 인권 교류의 장으로 활용하겠다는 계획을 세웠고, 교도소 터 일부를 민간에 매각한 후 개발이익금으로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그러나 이 사업을 위탁받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제대로 취지를 살리지 못하고 수익에만 집착하는 모습은 바람직하지 못합니다.

광주시에 제출한 토지이용계획에 따르면, 옛 시설인 교도소 원형 복원은 23%에 불과합니다. 전체 부지의 16%에 30층 이상의 주상복합 아파트 건립이 예상됩니다. 애초 조성 목표인 민주·인권기념파크의 취지는 뒷전이고, 땅장사에만 골몰해서 수익에만 집착하는 것은 아닌지 의문투성이입니다.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은 위탁사업자 한국토지주택공사에 촉구합니다. 옛 광주교도소 부지는 역사의 땅입니다. 수익창출에만 매달려서 초고층 아파트로 주변 경관을 흐리고 역사적 의미가 퇴행해서는 안됩니다.

초고층 아파트로 인한 수익장사 계획을 그만 거두길 바랍니다.

2021. 5. 25.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