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100일 앞…성공개최 다짐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100일 앞…성공개최 다짐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1.05.24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도청서 유관기관 업무협약․수묵 퍼포먼스 등 다채

오는 9~10월 수묵의 본고장인 진도와 목포를 중심으로 전남 전역에서 펼쳐질 ‘2021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개막을 100일 앞두고, 24일 전남도청 윤선도홀에서 성공개최를 위한 유관기관 업무협약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졌다.

행사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김한종 도의회 의장, 장석웅 도교육감, 김재규 전남경찰청장, 김종식 목포시장, 이동진 진도군수, 가수 송가인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흥겨운 분위기 속에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면서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됐다.

2021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전시개요 설명, 수묵비엔날레 성공개최 지원·홍보를 위한 전시 참여 시군과 특별전 참여 미술관, 유관기관과의 업무협약, 홍보대사 송가인 위촉, 대형 붓을 이용한 수묵 퍼포먼스 순으로 이어졌다.

이건수 총감독은 “2021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는 ‘오채찬란 모노크롬-생동하는 수묵의 새로운 출발’을 주제로, 주 전시관인 목포에서 국내외 현대수묵과 신세대 동양화가의 실험적인 작품을 전시한다”며 “진도에서는 패션, 공예, 도자기 등 생활 속 디자인 수묵을 전시해 전통수묵뿐만 아니라 서양화, 조각, 미디어 등 융합적 연출을 통해 수묵의 대중화와 국제화 등에 기여토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개최 장소는 목포, 진도뿐만 아니라 광주 아시아문화전당을 포함해 광양 전남도립미술관, 여수 GS칼텍스 예울마루 등 도내 13개 시군, 23개 전시관이다. 광주와 전남 전 지역으로 수묵 축제 분위기를 확산할 방침이다.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시대에 대응한 안전한 전시장을 위해 사전예약제를 실시하고, 오디오 가이드로 관람토록 하는 등 온·오프라인을 함께 진행한다. 또한 웹 미술관, 수묵 영상관, 수묵 웹 드라마, 수묵 퀴즈대회 등 온라인에서만 경험하는 색다른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날 성공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에는 2021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주 전시가 이뤄지는 목포시장과 진도군수, 수묵특별전을 실시하는 광주 아시아문화전당 등 4개 미술관 대표, 기념전을 실시하는 여수 등 9개 시군 부단체장이 참여했다. 수묵비엔날레 전시·홍보·마케팅 업무협약을 하고, 전남도교육청, 전남도경찰청 등 유관기관장이 참여해 행사 홍보·관람 지원 업무협약도 했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송가인은 “남도 수묵의 본고장인 진도에서 태어나 자랐는데, 2021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홍보대사로 위촉돼 너무 기쁘고, 판소리와 수묵은 원래 전통에 기반을 둔 한 뿌리라 더 반갑다”며 “전 국민이 오는 9~10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의 묵향에 흠뻑 빠지도록 적극 홍보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