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성영 작가, '독도문화상' 수상
진성영 작가, '독도문화상' 수상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20.12.20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캘리그래피 활동으로 독호 홍보에 기여한 공로
'2020 대한민국 독도홍보대상 '독도문화상' 수상

전남 진도 출신 캘리그래피 명장 2호인 석산 진성영 작가가 (사)영토지킴이 독도 사랑회(회장 길종성)으로부터  독도홍보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지난 19일 '독도문화상'을 수상했다.

진성영 작가의 독도사랑은 8년 전 2012년 6월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독도는 우리 땅' 노래 30주년 기념 및 제1회 울릉도ㆍ독도 국토순례 일환으로 독도는 우리 땅을 부른 가수 정광태 씨와 함께 독도를 입도하면서 독도와의 첫 인연이 됐다.

캘리그래피 명장 진성영 작가(맨 왼쪽에서 두 번째)가 지난 19일 (사)영토지킴이 독도 사랑회(회장 길종성)으로부터  '독도문화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진성영 제공
캘리그래피 명장 진성영 작가(왼쪽 둘째)가 지난 19일 (사)영토지킴이 독도 사랑회(회장 길종성)으로부터 '독도문화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진성영 제공

진 작가는 독도에 내려 '사랑한다 대한민국 이곳에 아름다운 독도가 있다.'라는 독도예찬 글씨 족자를 독도경비대에 전달하면서 독도 사랑의 시작이었다.

가수 정광태 씨의 새 앨범 '독도는 한국 땅'의 앨범자켓 타이틀서체를 비롯,  독도사진전 및 고지도전 초청작품 기부, 2015년 가수 이승철과 탈북청년 42인의 하모니로 완성된 독도공연 다큐멘터리 '그날에' 타이틀서체, 독도홍보잡지 월간 '독도' 제호, 매년 10월 25일 '독도의 날'을 기념해 독도 글씨를 써 왔다.

진 작가는 진도 새섬 주민 및 독도ㆍ죽도, 전국 가정, 해외교민들 100여 곳에 이르기까지 '사랑의 서각문패ㆍ명패 달아주기 운동으로 사회공헌 사업을 펼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