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트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 현판식 개최
지스트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 현판식 개최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0.10.14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명과학과 의과학‧의공학의 유기적인 공동연구 수행

지스트(광주과학기술원, 총장 김기선)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소장 박철승)는 13일 오후 현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 박철승 소장(생명과학부 교수)의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김인수 연구부총장의 기념사 및 현판 제막 등의 순서로 진행되었으며,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 운영위원(박래길 의생명공학과장, 박지용 생명과학부장, 전장수 교수, 전창덕 교수, 권인찬 교수) 및 각 사업의 연구책임자 등이 참석하였다.

ⓒ지스트 제공
ⓒ지스트 제공

본 연구소는 2020년 신규사업(AI기반 항암대사 기능 타겟 발굴, 생명유해인자 극복기술 융합연구)의 개시와 항바이러스연구센터 개소 등 다양한 생명과학 및 의과학․의공학 분야를 포괄적으로 수용하고 이들의 융합연구를 적극 지원하기 위해 기존 생명노화연구소에서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로 명칭을 변경하였다.

암, 치매 등 지속적으로 인류의 건강수명을 위협하는 질병들과 코로나19 사태 등 새롭게 발생하는 치명적인 감염병 등을 생명과학과 의과학․의공학의 유기적인 공동연구를 통해 그 병인을 규명하고 치료법을 제시하고자 한다.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는 생명의과학 분야의 다학제적 융합연구를 통한 생명현상 본질 이해 및 인류 복지 증진, 질환 예방 및 진단, 극복 원천기술 개발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각 사업별로 공동 연구 과제를 수행 중이다.

현재 수행 중인 공동 연구 과제는 ▲생체 노화 제어기술 개발, ▲생명유해인자 극복기술 융합연구사업(알코올 중독 및 유해성 극복 바이오 융합 기술 개발, 환경유해인자 생체유해성 다중오믹스 분석 및 피해 저감 기술 개발), ▲AI기반 항암대사 기능 타겟 발굴사업(AI기반 암세포 특이 대사기전 타겟 발굴, 암세포 특이 에너지생성 대사경로 타겟 검증)이며, 총 30여 명의 지스트 교원이 과제에 참여 중이다.

김인수 지스트 연구부총장은 “지스트가 세계적인 연구중심대학을 뛰어넘어 창의혁신적인 융복합 연구의 허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의 연구역량을 키워 학교 경쟁력을 높일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을 전했다.

생명의과학융합연구소는 인공지능, 항암, 항바이러스, 감염, 미세먼지, 면역치료 등을 키워드로 향후 지스트의 미래 발전방안을 제시하고, 연구소 내에 해당 연구그룹을 조직․구성하여 혁신적인 융합연구를 지속적으로 수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