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중국 시장 겨낭 ‘맞춤형 지원’ 강화
전남도, 중국 시장 겨낭 ‘맞춤형 지원’ 강화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0.09.15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품 개발단계부터 현지화…중국시장 확대 기대

전남도는 도내 수출기업의 중국시장 맞춤형 제품 개발과 상품화, 수출인증 획득을 지원하기 위한 ‘중화권 수출기업 기반구축 지원사업’ 참가기업 모집에 들어갔다.

전남도는 최대 수출시장인 중국의 경우 표준‧인증 절차가 복잡하고 비관세 장벽에 따른 통관도 까다로워 이를 해소키 위해 사업을 마련했다.

모집은 인증지원과 포장지 디자인 개발 등 2개 분야로 나눠 각각 10개 기업씩 총 20개 기업을 모집한다.

인증지원 분야 참여기업은 개소당 최대 400만원까지 지원하며, 디자인 개발 분야 참여기업은 제품용기 개발에 최대 1천 600만원, 포장지 디자인 개발의 경우 최대 800만원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사업을 희망한 도내 수출기업은 18일까지 전라남도 중소기업진흥원에 이메일(son0936@nate.com)로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전라남도 누리집(www.jeonnam.go.kr) 또는 전라남도 수출정보망(www.jexport.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 전남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도내 수출기업의 중국시장 진출 지원을 위해 위챗상점 등 온라인몰 입점과 왕홍생방송, 화상상담 등 온라인 마케팅 사업도 추진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