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기업에 원스톱 서비스 지원한다
인공지능 기업에 원스톱 서비스 지원한다
  • 이상현 기자
  • 승인 2020.07.30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인공지능 종합지원센터 30일 광주테크노파크에 문 열어
입주공간, 투자유치, 기술개발, 인력수급, 컨설팅 등 패키지 지원
원스톱서비스 콜센터 운영…멘토단 구성 기업별 맞춤형 서비스 제공

인공지능 업체들에게 필요로 하는 제반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광주 인공지능 종합지원센터가 문을 열었다.

광주광역시는 30일 광주테크노파크에 광주광역시 인공지능 종합지원센터를 개소하고 인공지능 기업들에 대한 본격적인 지원에 나섰다고 밝혔다.

ⓒ광주시청 제공
ⓒ광주시청 제공

인공지능 종합지원센터는 인공지능 기업 입주공간 제공, 투자유치, 기술개발, 인력수급, 법률·특허·금융·경영 컨설팅 등을 패키지로 지원할 수 있는 원스톱서비스(1666-1072 ‘인공처리’)를 시작했다.

광주시는 그동안 글로벌 경쟁력을 가진 22개 인공지능 기업과 업무협약을 맺고 그 중 8개 기업이 광주에 법인설립 및 사무실을 개소하는 등 인공지능 중심도시 조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특히 이날 종합지원센터가 문을 열어 인공지능 업체들의 애로사항을 원스톱으로 해결함으로써 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모델 구현이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종합지원센터는 기술, 비즈니스, 창업, 금융, 법률 전문가로 멘토단을 구성하고 기업별 상황에 맞는 맞춤형 지원서비스를 위한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멘토링 프로그램은 원스톱지원서비스에서 지원하기 어려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수시 프로그램과 인공지능 기업의 능동적 육성을 위한 정기 프로그램으로 구분해 진행하고, 향후 해외 전문기관과 연계한 글로벌 멘토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광주테크노파크 김선민 원장은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비즈니스를 구상하거나 창업하려는 기업의 문의를 환영하며, 원스톱서비스를 통해 창업을 원하는 기업의 애로사항 해소와 능동적인 기업지원이 될 수 있도록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