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희망일자리사업 시민 4314명 모집
광주시, 희망일자리사업 시민 4314명 모집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0.07.14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시민 공공일자리사업에 국비 328억 확보
15일부터 생활방역·환경개선 등 264개 사업 참여자 접수

광주광역시는 오는 15일부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생활방역 등 희망일자리사업에 참여할 시민 4314명을 모집한다.

희망일자리사업은 광주시가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지키기 민생안정대책’의 일환으로 순차 추진 중인 ‘시민 공공일자리사업’을 행정안전부의 희망일자리와 연계한 사업으로, 국비 328억원을 확보해 추진하게 됐다.

광주시는 지난 4월 생활방역 공공일자리 5개 사업에 971명 모집을 시작으로 5월 생활형 공공일자리 10개 사업 4102명을 모집한 바 있다.

희망일자리는 264개 사업을 추진하며, 유형별로는 감염병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한 생활방역분야가 1772명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문화·예술·공공휴식공간 등의 시설정비 및 환경개선분야 1316명, 긴급 수요가 발생한 공공업무지원 891명, 청년지원사업 등에 335명 등이다.

특히 광주시는 코로나19 지역감염이 광범위하게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 맞춰 사각지대 없는 철저한 방역지원 활동을 위해 자치구, 공사·공단, 출자출연기관과 함께 수차례에 걸쳐 공공일자리 수요를 발굴했고, 시교육청과 협업해 지역 유치원과 초·중등학교 방역을 위한 교육현장 방역인력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신청자격은 공고일(15일) 기준 만 18세 이상의 근로능력이 있는 광주 시민으로 지역경제 침체로 생계지원이 필요한 시민은 소득·재산에 상관없이 참여할 수 있으며 대학생 및 대학원생도 참여가능하다.

다만 긴급 생계지원이 필요한 저소득 취업 취약계층과 코로나19로 인한 실직자, 휴·폐업자, 특수고용직·프리랜서·플랫폼 종사자 등을 우선 순으로 선발한다.

참여 신청은 15일부터 광주시 홈페이지(www.gwangju.go.kr) 첫 화면에 접속해 인터넷으로 신청하거나 시청, 주소지 관할 구청·행정복지센터를 직접 방문해 현장 접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