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올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증가세
전남도, 올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증가세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0.07.12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료 80% 지원…지난해 대비 7% 상승

전라남도는 올해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실적을 집계한 결과 가입률 74%로 지난해 67% 대비 대폭 상승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벼 재배농가는 링링과 타파, 미탁 등 잇따른 가을태풍으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바 있다.

전라남도는 올해 벼 재배 농가들이 보험에 가입해 안심하고 영농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난 5월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률 제고계획을 수립해 시행했다.

특히 가입률 72%를 목표로, 보험료의 80% 지원, SNS를 통한 농가별 밀착 홍보 등을 가입률을 높이는데 적극적으로 나섰다.

이같은 결과 올해 총 6만 1천 68농가가 11만 3천 821㏊를 가입해 목표를 상회한 74%의 가입률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보다 9천 782호 1만 1천 726㏊가 증가한 수치다.

시군별 가입률은 영광군이 가장 많은 98%를 달성했으며, 이어 강진군이 94%, 장흥군이 85%로 뒤를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