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원 열사 생가에서 ‘나의 5·18’ 개최
윤상원 열사 생가에서 ‘나의 5·18’ 개최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0.05.17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산구, ‘오월 꽃밭 만들기’ ‘5·18메시지 남기기’ 등 가족 단위 행사 열어

16~17일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기념해 임곡동 천동마을 윤상원 열사 생가에서 ‘나의 5·18’ 시민 참여 캠페인을 진행했다.

광산구는 2015년부터 ‘윤상원 열사를 찾아가는 5·18 도보순례’를 진행해왔다.

광주 광산구청이 윤상원 열사 생가에서 16~17일에 '나의 5.18' 행사를 열어 5.18메시지 남기기(윗 사진)와 5.18꽃밭을 조성하고 있다. ⓒ광주 광산구청 제공
광주 광산구청이 임곡동 천동마을에 있는 윤상원 열사 생가에서 16~17일에 '나의 5.18' 행사를 열어 5.18메시지 남기기(윗 사진)와 5.18꽃밭을 조성하고 있다. ⓒ광주 광산구청 제공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다중이 참여하는 도보순례가 아니라 시민이 개인·가족 단위로 참여하는 캠페인으로 시민들의 안전한 추모·참배를 도왔다.

캠페인은 광산구공익활동지원센터,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 광산구자원봉사센터의 주관으로 윤 열사 생가 안팎에서 진행됐다.

이틀 동안 개인과 가족 단위로 캠페인에 참여한 시민 200여명은 열사 추모·참배, 오월 꽃밭 만들기, 나의 5·18 메시지 남기기 등으로 윤 열사를 기렸다.

광산구는 더 많은 시민이 캠페인과 함께 5·18 40주년을 기념할 수 있도록 구 SNS 소통광장인 ‘광산ON’에 캠페인 내용을 공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