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보훈청, ‘독립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 실시
광주보훈청, ‘독립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 실시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0.05.07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지방보훈청(청장 하유성)에서는 7일 광주광역시에 거주하고 있는 이명한 나주학생독립운동기념관장(애국지사 고 이창신 선생 자녀)댁을 방문하여 ‘독립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를 가졌다.

ⓒ광주지방보훈청 제공
ⓒ광주지방보훈청 제공

이명한 관장의 부친 고 이창신 선생은 1929년 11월 27일 전남 나주에서 나주농업보습학교 재학 중 광주학생운동 관련자 석방을 요구하는 선전물을 배포하며 시위운동을 하였다. 

1930년 2월 10일 제 2차로 광주학생사건에 동조하는 만세운동에 참여하다 체포․구금된바 있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려 2019년 대통령표창을 추서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